티스토리 뷰


이제는 제법 차가운 바람이 몸속을 파고들어 오는 겨울이 시작되었네요. 겨울 시즌을 맞아 여자들의 로망이라 할 수 있는 신발도 다시한 번 정리해야할 시간입니다. 아찔한 하이힐에서 부터 운동화까지 다양한 구두들이 있지만 매 시즌마다 바뀌는 트렌드에 맞춰 신발을 코디하기란 보통 어려운 것이 아니죠! 이럴때 패션전문가들과 셀럽들이 추천하는 올 겨울구두 트렌드 유형을 참고하면 도움이  되것입니다.





#1.  키튼 힐(kitten heel) 구두



키튼 힐(kitten heels)이란 일반적으로 5Cm 이하의 스틸레토 힐을 가리키는 말입니다. 플랫 보단 높고 스틸레토 보단 낮은 적당한 높이의 힐을 뜻하는 키튼힐은 가볍고 경쾌한 느낌이어서 오피스룩은 물론 캐주얼룩에도 잘 어울리는 여자구두입니다. 특히 높지 않은 힐 때문에 패션 스타일에 따라 섹하게 혹은 귀엽게도 스타일링할 수 있습니다.




하이웨스트 크롭진에 키튼 힐을 매치하여 다리각선미를 강조한 패션위크 모델 모습입니다. 




그레이 니트와 똑같은 컬러의 키튼 힐을 매치한 패션피플의 모습입니다. 올 시즌은 킬힐의 시대는 가고 청키힐 시대가 온 것처럼 인기가 많았던 구두 스타일입니다.




밝고 화사한 핑크빛 원피스와 동일한 컬러의 키튼힐을 매치하여 러블리 시크하게 행사룩을 연출한 모델 아리조나 뮤즈 (Arizona Muse)의 모습입니다.






#2.  오픈 토(Open Toe) 구두


오픈 토 스타일은 구두의 앞 쪽이 오픈된 디자인의 슈즈로 발가락이 드러나는 것이 특징입니다. 하지만 트렌디한 오픈 토 스타일링을 완성해주는 비밀은 바로 양말이나 타이즈를 신고 스타일링해주는 것이 포인트.




오픈 토 디자인의 엥클부츠 입니다. 지난해부터 선풍적인 인기를 끌고있는 구두입니다. 겨울시즌인 만큼 블랙이나 카멜색상의 스웨이드 소재가 코디하기 좋습니다.




롱슬립 원피스에 카멜 코트와 함께 청키힐 스타일의 오픈토 힐을 코디하여 레이디 라이크 룩 스타일로 코디한 시에나 밀러의 데일리룩 모습입니다.




그레이 컬러 니트와 함께 양말을 매치하고 블랙컬러의 오픈 토 웨지를 매치하여 복고룩 스타일로 코디한 모습입니다.










#3.  레이스 업 (Lace-up) 구두


겨울시즌 여성미가 돋보이는 스타일을 위해 레이스업 구두를 활용해보세요. 레이스 업 구두는 디자인에 따라 중성적이고 매니시한 매력부터 페미닌하고 섹시한 매력까지 다양하게 표현할 수 있어요. 특히 여성적인 디자인의 레이스업 구두를 선택할 때에는 컬러 감이 강렬한 것 보다는 모노톤이나 내추럴한 컬러를 선택해야 도도하고 세련된 스타일링을 연출할 수 있답니다.




베이직한 데님과 셔츠 코디에 화려한 컬러 디자인의 퍼와 레이스업 구두를 매치하여 스타일리시하게 스트릿스타일을 연출한 패피 모습입니다.




트렌디한 롱 슬립원피스에 블루톤의 벨벳 터틀넥을 코디하여 엘레강스하게 스타일링한 모습입니다. 레이스업 슈즈에 끈 색을 달리하여 매치한 것도 멋지네요.




매니시한 스타일에 화이트 레이스업 구두를 매치하여 여성스러움을 강조한 모습입니다. 블랙앤화이트 스트라이프 티와 레이스업 슈즈의 멋진 조합을 입니다.



관련글 보기 ▶▷▷

2016/11/09 - [악세사리코디] - 올 가을! 오피스룩 아이템으로 추천하는 여자구두




댓글
댓글쓰기 폼
  • 할스 예쁘긴 한데 겨울에 이렇게 맨발에 구두.. 절대 못신어요.. 추워서.. 저렇게 살 드러내놓고 어떻게 다녀요.. 스타킹 신어도 영하이상 내려가면 추운데.ㅡ 위에는 코트 밑에는 .. ㅠ 넘 실생활과는 거리가 먼듯 2016.11.11 01:27
  • BlogIcon 주엔 올댓스타일 주엔입니다.
    제 블로그에 관심을 가져주셔서 감사합니다. 티스토리는 댓글을 달지 않아 혼자 운영하는 듯한 기분이었는데. 님께서 공감가는 댓글을 남겨주시니 너무 기쁘네요.
    즐거운 불금되세요.^^
    2016.11.11 10:49 신고
  • 할스 다소 불쾌하실수도 있는 댓글인데 친절히 답변을 달아주시니 오히려 죄송해지네요.. ^^;; 저는 전문가는 아니지만 패션에 관심이 많아요. 실생활에서 유용하면서도 실용적이지만 멋스러운 패션을 추구하다보니 이렇게 실생활과 약간 거리가 있으면 그게 와닿지가 않더라구요.. 그래서 그런거니 넘 불쾌해하진 마시길요. 2016.11.13 05:5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