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이제 장마도 거의 끝나가면서 바캉스 시즌과 함께 본격적인 무더위가 시작되고있다. 쾌적한 업무환경을 위하여 에어컨을 가동해야 하는 사무실에서는 지나치게 에어컨 찬바람을 쐬다 보면 금세 체온이 떨어져 냉방병에 걸리기 쉽다. 이럴때 가벼운 겉옷을 준비하여 냉방병을 대비하면 좋겠지만 철지난 옷들을 꺼내 입자니 맵시가 나지 않아 망설여 진다면, 실내외 온도차가 큰 여름, 체온 유지뿐 아니라 스타일리시함까지 살릴수 있는 오피스룩 스타일를 참고해보자.





1. 로브(Robe) 가디건으로 코디



로브(Robe)는 무릎 아래까지 오는 길이의 느슨한 가운을 말한다. 우리나라에서는 로브가디건으로 더많이 불리운다. 로브(Robe)는 해변이나 바캉스 패션아이템으로 많이 주목받아 왔지만 올 시즌은 데일리룩을 물론 오피스룩으로도 많이 활용하고 있다.  

오피스룩으로 로브 아이템을 선택할 경우에는 화려한 프린트 패턴이 들어간 디자인 보다는 단색의 심플한 디자인을 선택하는 것이 좋다. 로브 안에 통기성이 뛰어난 리넨 소재의 와이드 팬츠나 슬렉스 팬츠를 매치하면 세련된 오피스룩으로 스타일링할 수 있다. 길이감이 있는 로브가 부담스럽다면 짧은 로브를 선택하는 것도 좋다.






2. 리넨(Linen) 소재 아우터 코디



리넨(Linen)은 마 식물 원료로 피부에 잘 달라붙지 않아 시원하다. 우리나라 전통한복과 같은 느낌의 소재라 생각하면된다. 통기성이 좋아 땀 흡수가 잘 되고 몸에 달라붙지 않아 습기가 많은 여름에 착용하기에 좋다. 특히 리넨 소재의 의상은 모던하고 클래식한 느낌을 자아내 어떤 옷과도 매칭이 잘되기 때문에 여름시즌이면 많은 여성들이 선호하는 아이템이다. 최근에는 리넨의 구김으로 자연스러운 멋을 표현하기도 한다. 

여름시즌 실내외 온도차 때문에 고민이라면 리넨 자켓이 정답이다. 여기에 하늘하늘한 리넨 원피스를 매치하면 여성스러운 분위기로 연출할 수 있으며, 차분하면서 시크한 분위기를 더하고 싶을 땐 원피스 대신 슬렉스 팬츠를 매치하면된다.






3. 아일릿(Eyelet) 블라우스 코디



아일릿(Eyelet)은 천의 작은 구멍을 낸것을 말하며, 아일릿 디자인은 고전적이면서 낭만적인 분위기를 자아내 여름철 패션에 즐겨 사용된다. 여름철 냉방으로 고민인 여성들의 경우 긴팔 블라우스지를 선택하면 냉방병 뿐만 아니라 패션스타일까지 해결할 수 있다. 

아일릿 블라우스를 롱스커트와 매치하면 로맨틱하고 와이드 팬츠나 데님과 매치하면 경쾌한 매력이 배가된다.  특히 아일릿 블라우스는 마른 체형, 통통한 체형 모두에게 잘 어울린다. 특히 통통한 체형인 사람에게는 몸매 보정 효과까지 있어 유용한 아이템이다.




카메론 디아즈(Cameron Diaz)

블랙 스키니진에 화이트 아일릿 블라우스로 러블리 시크하게 데일리룩을 연출한 모습.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