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2014 에미상 시상식 레드카펫 드레스 코드는?

 

TV부분 아카데미상이라고 불리는 미국 최대의 프로그램 시상식인 에미상 시상식(Emmy Awards)이 66회 에미상 시상식이 25일 오후 LA 다운타운 노키아 극장에서 열렸다.

미드 스타들이 총출동하는 미국인의 축제인 만큼 전세계인의 이목이 집중됐는데, 이번 시상식의 영광은  마약 제조 전문가에 관한 드라마 시리즈 브레이킹 배드가 인기를 끌면서 드라마 부문 작품상, 남우주연상, 남우조연상, 여우조연상, 각본상 등 5관왕의 영광을 차지했다.

하지만 시상식이 그렇듯 결과 보다는 여배우들의 레드카펫 드레스에 더욱 뜨거운 관심을 보였다. 이번 에미상 시상식의 레드카펫 드레스 코드는 크게 레드앤 화이트로 분류할 수 있다. 뜨거운 드레스 경쟁을 펼쳤던 에미상 시상식 레드카펫 모습들을 통하여 확인해 보자.

 

 

 


소피아 베르가라 (Sofia Vergara), 2014 로베르토 카발리의 2014 컬렉션 화이트 드레스

 

 

 

 

칼리 쿠오코 스위팅(Kaley Cuoco Sweeting), 모니끄 륄리에 (Monique Lhuillier)의 꽃무늬 자수가 들어간 핫 핑크 드레스 

 

 

 

 

재뉴어리 존스 (January Jones), 랑방의 레드 드레스와 크리스챤 루브탱의 레이스업 슈즈로 코디

 

 

 

클레어 데인즈 (Claire Danes), 지방시의 오트쿠튀르 드레스로 레이스 백(back) 디자인이다.

 

 

 

 

줄리아 로버츠 (Julia Roberts), 매력적인 비즈 장식이 들어간 엘르 사브의 오트쿠튀르 미니 플레어 원피스

 

 

 

 

할리 베리 (Halle Berry), 매력적인 핑크 컬러의 엘르 사브 쉬폰 드레스

 

 

 

 

레나 던햄 (Lena Dunham), 지암바티스타 발리의 오트쿠튀르 디자인인 실크 태피터 셔츠와 옴브레 튤 스커트를 코디

 

 

 

 

케리 워싱턴 (Kerry Washington), 하이 슬릿으로 디자인된 프라다 드레스

 

 

 

 

레나 헤디 (Lena Headey), 루빈 싱어의 블랙 드레스

 

 

 

 

루시 리우 (Lucy Liu), 젝 포즌의 클레식한 스타일 드레스

 

 

 

 

로렌 파세키안 (Lauren Parsekian)과 아론 폴 (Aaron Paul), 로레나 스브루의 화이트 드레스

 

 

 

 

리지 캐플란 (Lizzy Caplan), 도나 카렌의 블랙앤화이트의 아뜰리에 드레스

 

 

 

 

줄리아나 마굴리스 (Julianna Margulies), 나르시소 로드리게즈의 블랙 드레스

 

 

 

 

사라 힐랜드 (Sarah Hyland), 크리스찬 시리아노의 핑크 스커트와 화이트 크롭탑

 

 

 

 

하이디 클룸 (Heidi Klum), 잭 포즌의 살몬 드레스

 

 

 

 

안나 클럼스키 (Anna Chlumsky), 젝 포즌의 클레식한 스타일의 화이트 드레스

 

 

 

 

에이미 포엘러 (Amy Poehler), 테이아의 스파클 드레스

 

 

 

 

카밀라 알베스 & 매튜 맥커너히 (Camila Alves & Matthew McConaughey), 카밀라 알베스의 드레스는 주하이르 무라드의 화이트 시어 드레스 디자인이다.

 

 

 

 

헤이든 파네티어 (Hayden Panettiere), 로레나 스브루의 세퀸 드레스

 

 

 

 

테일러 쉴링 (Taylor Schilling) , 주하이르 무라드의 누드톤 드레스

 

 

 

 

크리스티나 헨드릭스 (Christina Hendricks), 마르케사의 돌드 자수가 세겨진 레드 드레스

 

 

 

 

앨리슨 윌리암스 (Allison Williams), 지암바티스타 발리의 오트쿠튀르 드레스

 

 

 

 

줄리아나 랜식 (Giuliana Rancic), 구스타보 까딜레의 레드 컬러의 스트랩리스 드레스

 

 

 

 

테요나 패리스 (Teyonah Parris), 크리스챤 시리아노의 네온 그린과 핑크 컬러 드레스

 

 

 

 

레버른 콕스 (Laverne Cox), 자신이 직접 피팅한 화이트 드레스이다.

 

 

 

 

오브리 앤더슨 에몬스 (Aubrey Anderson Emmons), 다크 블루 레이스 드레스를 귀여운 모습

 

 

 

 

나타샤 리온 (Natasha Lyonne), 오프닝 세라모를 위해 직접 만든 레이스 드레스

 

 

 

 

데브라 메싱 (Debra Messing), 안젤 산체스의 다크 블루 드레스

 

 

 

 

나탈리 도메르 (Natalie Dormer), 제이 멘델의 머메이드 스타일 드레스

 

 

 

 

안나 건 (Anna Gunn), 제니 펙햄의 화이트앤블루 드레스

 

 

 

 

케이트 마라 (Kate Mara), 제이 멘델의 화이트 드레스

 

 

 

 

줄리 보웬 (Julie Bowen), 피터 솜의 플로잉 프린트 드레스

 

 

 

 

 

줄리아 루이스 드레이퍼스 (Julia Louis Dreyfus), 케롤리나 헤레나의 레드 드레스

 

 

 

 

사라 실버맨 (Sarah Silverman), 마르니의 그린 컬러 드레스

 

 

 

 

사라 폴슨 (Sarah Paulson), 아르마니 프리베의 레드 스펭글이 드러어간 블랙 튤 드레스

 

 

 

 

캐서린 헤이글 (Katherine Heigl), 존 헤일리스의 크림 실크 드레스

 

 

 

 

켈리 오스본 (Kelly Osbourne), 오너의 퍼플앤 화이트 드레스

 

 

 

 

주이 디샤넬 (Zooey Deschanel), 오스카 드 라 렌타의 핫 핑크 드레스

 

 

 

 

크리스틴 위그 (Kristen Wiig), 베라왕의 화이트 드레스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