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2016 S/S 컬렉션을 뜨겁게 달군 화이트셔츠가 올 가을 심상치 않다. 셀럽들을 중심으로 패피들의 화이트셔츠 스타일이 거리는 물론 행사룩에 빠지지 않고 등장하고 있다.

누구나 하나쯤 가지고 있는 화이트 셔츠는 단추를 목까지 채우면 단정하면서 정숙한 느낌을 주는 반면, 소매를 롤업하거나 네크라인을 드러내면 발랄하면서 쿨한 분위기를 연출해주어 또 다른 스타일링 분위기가 표현된다. 이번 S/S 시즌부터 블랙과 함께 화이트의 모던시크한 감성이 여성들의 마음을 사로잡으면서 화이트셔츠의 경우 다양한 디자인들이 출시되고 있다. 

특히 올해 유행하고 있는 와이드 커프스 셔츠는 밋밋한 스타일에 포인트로 활용할 수 있어 여성들에게 인기가 많으며, 베이직한 화이트 셔츠는 디스트로이드 진과 매치하여 활동성을 강조하고픈 여성들에게 인기가 많다. 그외에 코디방법은 스타들의 리얼웨이를 통해 체크해보자.





소녀시대 수영

올 시즌 수영처럼 화이트 셔츠에 클래식한 루즈핏 데님을 코디하거나 디스트로이드진을 매치하여 발랄하면서 경쾌한 느낌으로 스타일링하는 것이 핫 트렌드다. 베이직한 아이템에 패치워크와 귀여운 미니핸드백을 이용하여 밋밋한 스타일을 해결하였다.





배우 김고은

김고은은 여성스러운 느낌의 화이트 플레어 스커트에 손목을 덮는 화이트 와이드 셔츠를 코디하여 올인원 스타일로 화사하게 행사룩을 연출하였다. 





배우 이다희

이다희는 화이트 셔츠에 은색 디테일이 가미된 화이트 롱 스커트를 입고 선글라스와 미니백을 장착해 센스 넘치는 스타일로 코디하였다. 이날 이다희의 스타일 포인트는 검은색 레터링이 들어간 화이트 셔츠에 블랙컬러 양말과 스니커즈를 매치해 경쾌한 느낌의 블랙앤화이트 코디였다.









배우 전지현

전지현은 화이트 셔츠에 블랙 부츠컷 슬랙스와 카디건을 코디하여 모던 시크한 분위기로 공항룩을 연출하였다. 특히 트레이드 마크인 긴 생머리에 화장기 없는 수수한 얼굴로 나타난 전지현은 블랙 선글라스로 시크한 매력을 배가했다.





가수겸 배우 박정아

베이직한 화이트 셔츠는 다양한 스타일링이 가능한 아이템이지만 올 시즌 만큼은 스커트나 슬랙스 혹은 디스트로이드 데님 팬츠 등과 코디하는 것이 트렌드 스타일이다. 특히 박정아와 같이 화이트 셔츠에 데님 팬츠를 매치하고 핸드백과 슈즈등을 이용해 스타일에 엣지를 더하면 세련되고 멋진 데일리룩을 연출할 수 있다.





배우 박지영

블랙 미디스커트에 화이트 셔츠를 코디하고 심플한 초커목걸이와 슈즈로 모던시크하게 행사룩을 연출하였다.





가수 레이디제인

숏팬츠와 하늘하늘한 화이트 셔츠로 멋을 낸 모습. 화이트셔츠에 우아한 여성미를 강조하고 싶을 땐 슬릿 스커트나 미디 스커트를 매치하면 되고, 소녀같은 발랄함을 강조하고 싶을땐 타이트한 미니스커트나 숏팬츠를 코디하면 경쾌한 데일리룩을 연출할 수 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