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올 시즌 복고풍의 유행으로 와이드 팬츠가 유행이면서 연예인들의 경우 시사회나 행사에 가장 많이 입고 나오는 것이 와이드 팬츠 스타일이다. 끝날것 같지 않던 스키니진과 레깅스 열기가 이제는 와이드 팬츠에 조금씩 밀려나고 있는 모양세다.




Chanel 2015 S/S Fashion Collection, Louis Vuitton 2015 S/S Fashion Collection, Gucci 2015 S/S Fashion Collection

올봄부터 샤넬, 루이뷔통, 구치 등 고가의 패션 브랜드에서 보통의 바지보다 통이 넓은 와이드 팬츠를 내놓기 시작했고, 유행이라면 결코 뒤처지지 않는 스파 브랜드 매장의 바지 코너에서도 와이드 팬츠가 펄럭대고 있다. 국내 패션업체에선 올가을을 겨냥한 제품에서도 와이드 팬츠의 비중을 높일 계획이라고 한다.




와이드 팬츠는 입기 편하고 시원한데다 활동성도 좋은 편이다. 힘 있는 소재로 만든, 적당한 수준의 통은 중성적이고 도회적인 느낌을 주고, 부드러운 소재를 언뜻 보기에 치마처럼 보일 정도로 넓은 통으로 재단해 주름을 잡은 바지는 여성적인 매력을 강조하는 등 스타일에 따라서 다양한 분위기도 낼 수 있다. 종아리가 유독 두껍거나 다리가 휜 사람들이 입으면 체형 보정 효과를 볼 수도 있다.




하지만 와이드 팬츠를 예쁘게 입기는 생각보다 쉽지 않다. 키가 작은 사람이 잘못 입으면 더욱 작아 보이고, 윗옷을 어정쩡하게 입으면 뚱뚱해 보이는 만큼 스타일 발란스를 맞추기가 쉽지않은 아이템이다.




와이드 팬츠를 입을때 가장 기본이 되는 것이 하이웨스트 스타일로 입는 것이다. 바지 통이 넓은 만큼 다리가 길어보이도록 해야 멋지다. 따라서 탑은 크롭탑 선택하거 바지 안에다 넣어 입는 것이 예쁘게 핏을 살려줄 수 있다.




엉덩이 쪽이 부담스럽다면 엉덩이를 반 정도 덮는 길이의 윗옷을 골라 빼내 입든지, 앞부분만 넣어 입으면 된다. 바지통이 넓어 하체가 커 보이기 때문에 윗옷은 되도록 몸에 맞게 입어야 전체적인 몸의 선이 예쁘게 보인다.

반면 바지의 허리 부분에 고무밴드를 넣은 제품이 있는데, 허리 쪽에 군살이 많은 사람이 입으면 그 부분이 울룩불룩해 보이므로 가급적 밴드가 안 들어간 옷을 입는 게 좋다.


글 참조: 한겨례[매거진 esc]



관련글 ▷▷▷

와이드팬츠로 우아하게 가을패션코디하기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