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런던 패션위크 S/S2015 스트릿스타일

 

런던에서 열린 S/S2015 패션위크는 화려한 꽃의 향연이었다고 말할 수 있다. 비가 자주 내리는 런던 날씨에 어울리는 패션 아이템으로 트렌치코트와 레인부츠가 먼저 떠오를 것이다. 트렌치 코트로 유명한 브랜드 버버리프로섬의 S/S2015 컬렉션을 들여다 보면 꽃과 나비를 떠오르게 하는 의상들이 무대에 등장할 때마다 컬렉션 쇼 현장은 봄을 맞이한 듯 화사하고 활기찬 느낌이 가득하였다.

 

반면 런웨이 밖에서 펼쳐지는 또 하나의 런웨이라 할 수 있는 패피들의 스트릿 스타일 모습 역시 트렌드가 될 만큼 많은 주목을 받고 있을 만큼 이제는 없어서는 안될 중요한 요소이다. 이번 런던 패션위크의 스트릿 스타일 특징은 실용성을 강조하는 뉴욕패션위크의 바톤을 이어 받은 런던 패션위크 역시 실용성을 강조한 웨어러블 스타일로 편안하고 캐주얼한 분위가 전체적인 스트릿 스타일 분위기였다. 패션 메거진 '엘르 영국'이 전해주는 패피들의 스트릿 스냅사진을 통하여 확인해보자.

 

 

 

 

 

 

 

 

 

 

 

 

 

 

 

 

 

 

 

 

 

 

 

 

 

 

 

 

 

 

 

 

 

 

 

 

 

 

 

 

 

 

 

 

 

 

 

 

 

 

 

 

 

 

 

 

 

 

 

 

 

 

 

 

 

 

 

 

 

 

 

 

 

 

 

 

 

 

 

 

 

 

 

 

 

 

 

 

 

 

 

 

 

 

 

 

 

 

 

 

 

 

 

 

 

 

 

 

 

 

 

 

 

 

 

 

 

 

 

 

 

 

 

 

 

 

 

 

 

 

 

 

 

 

 

 

 

 

 

 

 

 

 

 

 

 

 

 

 

 

 

 

 

 

 

 

 

 

 

 

 

 

 

 

 카카오스토리채널로 소식받기하고 친구도 맺어요!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