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가을을 맞아 헤어스타일 변신을 시도하는 이들이 많다. 사람마다 얼굴형이 가지각색인 것처럼 어울리는 헤어스타일은 따로 있다.

하지만 요즘은 갸름하고 작은 얼굴을 선호하는 여성들이 많다. 때문에 여성들은 얼굴을 작아 보이게 하기 위해 많은 노력을 기울인다. 얼굴 윤곽 뼈의 크기를 줄이는 것은 쉽지 않은데 같은 크기의 얼굴이라도 헤어스타일을 어떻게 하느냐에 따라서 얼굴 크기가 달라 보이는 만큼 연예인들의 포니테일, 올림머리 스타일을 참고하여보자.




연예인들의 포니테일, 올림머리 스타일


▲ 레드벨벳 아이린

아이린은 탈색한 머리를 높게 치켜올려 묶은 포니테일 헤어로 상큼 발랄한 이미지를 연출했다. 이때 잔머리를 얼굴을 따라 자연스럽게 흘러내리게 연출하고 포인트로 몇가닥에 작은 웨이브를 더해 깜찍한 포인트를 준 모습이다. 




▲ 소녀시대 태연

태연은 복숭아를 연상케 하는 투톤 헤어를 한껏 올려 묶은 귀여운 느낌의 ‘똥머리’를 연출해 신비로운 요정의 느낌을 살렸다. 전체적인 머리에 자연스러운 웨이브를 준 뒤 묶을 때 손가락으로 빗질하듯 지나간 자리를 남겨 텍스처를 살린 자연스러운 분위기를 연출했다. 또 옆머리를 광대를 덮을 정도로 충분히 남겨 얼굴을 더욱 작아 보이게 마무리했다.




▲ 배우 유진

하관이 지나치게 발달하거나 광대뼈가 나온 각진 얼굴형에는 배우 유진과 같이 앞머리가 없이 굵은 웨이브가 들어간 옆머리를 길게 늘어뜨려 턱선과 광대를 살짝 가려주면 얼굴이 작아 보인다.




▲ 배우 문근영

문근영은 연예계 동안 그룹 배우 중 하나로 동그란 얼굴과 귀여운 이목구비가 특징이다. 영화 ‘사도’ 언론시사회에 오프숄더 블랙드레스에 올림머리를 하고 등장하여 동안미모의 섹시함을 보여주었다. 동글동글하고 볼살이 있는 것이 특징인 둥근 얼굴형은 얼굴의 넓이와 길이가 비슷해 나이에 비해 어려 보인다는 장점이 있다. 하지만 머리스타일에 따라 통통해 보일 수 있기 때문에 샤프한 이미지 연출을 위해 머리를 올려 이마를 드러내는 포니테일 스타일이나 생머리로 스타일링하는 것이 좋다.



 

▲ 배우 김성령

김성령은 블랙 트렌치코트와 끈이 비대칭으로 된 감각적인 블랙 스틸레토 슈즈로 도도함을 뽐내면서도 사랑스러운 올림머리와 빨간 여권 지갑으로 여성스러움을 잊지 않는 조화로운 공항패션을 선보였다.




▲ AOA 설현

설현은 깔끔한 첫인상을 낼 수 있는 화이트 앤 블루 패션으로 등장했다. 지그재그 무늬를 그리는 셔츠에 짙은 네이비 컬러 데님 스커트를 매치해 이지적인 분위기를 더했다. 여기에 앵클 부츠를 더해 긴 다리를 더욱 길어보이게 강조했다. 포인트로 올림머리로 목선을 시원하게 드러내 얼굴은 더 작게, 키는 더욱 커보이게 연출했다. 




▲ 배우 탕웨이

탕웨이는 최근 패션지 엘르와 함께 뷰티화보 촬영을 진행했다. 화이트 원피스에 우아한 매력를 강조한 탕웨이는 내추럴 메이크업으로 우월한 이목구비를 강조했으며 올림머리로 청순미를 부각시켰다.




▲ 배우 한예슬

한예슬은 트렌디한 블랙 컬러 롱 재킷으로 깔끔하고 세련되게 연출하였으며, 블랙으로 통일감을 준 스타일링에 핑크 립과 시계로 여성스러움을 더했다. 자칫 어두워 보일 수 있는 스타일에 포니테일 헤어로 빛나는 얼굴을 강조했다. 




▲ 배우 송혜교

송혜교는 만 33살이라는 나이가 믿기지 않는 동안미모을 보여주는 모습이다. 이날 송혜교는 포니테일로 머리를 묶고 흰색 티셔츠와 진 소재의 반바지를 매치했다.




▲ 2NE1 산다라박

산다라박은 강렬한 느낌의 붉은 재킷에 캉캉 스커트를 매치하여 귀엽고 섹시하게 연출한 반면 얼굴이 작아보이는 포니테일로 동안 미모를 자랑하였다.



---  #Tip  ---

얼굴이 작아 보이는 대표적인 얼굴형인 역삼각형 얼굴형은 이마가 넓고 턱이 뾰족하며 이지적으로 보일 수 있다. 날카로운 턱선으로 자칫하면 차갑고 날카로운 인상을 줄 수 있으므로 턱 부위를 부드럽고 넓게 보이는 헤어스타일이 적절하다. 긴 머리에 굵은 웨이브를 주면 시선을 분산시키는 효과가 있으며 앞머리로 이마를 커버해주면 부드러워 보인다.

댓글
댓글쓰기 폼